고객센터 재테크&보도자료

러시아 금융시장 위원회, 암호화폐 거래자들에게 신원 인증 의무제 고려해

2019/02/22 12:29

러시아 금융시장 위원회가 디지털 자산 유저들에게 신원 인증 의무제를 도입할 것을 고려하고 있다.
7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의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 금융시장 위원회 아나톨리 악사코프(Anatoly Aksakov) 위원장은 당국이 암호화폐를 포함한 디지털 금융 자산 유저에게 특별 신원 인증 절차를 요구하도록 러시아 암호화폐 규제안을 개정할 계획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위원장이 밝힌 규제안 개정 계획은 신원 인증을 거치지 않은 유저의 암호화폐 거래는 불법으로 치부된다는 것이다.
위원장은 "새로운 이니셔티브는 자금세탁에 관해 기존의 규제안과 동일한 방침을 고수한다. 자금세탁을 저지를 경우 최대 15년의 징역형이 선고된다"라고 말했다. 위원장은 개정안이 부패와 자금세탁의 위험을 최소화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악사코프 위원장은 아직 당국이 신원 인증 절차의 메커니즘과 신원 인증 데이터를 관리할 기관 등은 미정상태임을 밝혔다. 
이런 러시아 금융시장 위원회의 개정안 제안에 현재 러시아 중앙은행 및 러시아 연방금융감독국(Rosfinmonitoring)은 어떠한 답변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태이다.
러시아는 푸틴 대통령의 7월 암호화폐 산업 규제안 발표 명령에 따라 규제안 설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러시아 의회는 최근 암호화폐 규제안 설립을 목표로 규제 법률 제2독회에 돌입했음을 밝혔다.
또한, 러시아 경제개발부는 암호화폐 규제 조치 방안으로 기업들이 세금 면제 또는 다소 완화된 규제안이 적용되는 내용을 담고 있는 러시안 오프쇼어 법률 작업 내 3번째 개정 작업 진행 소식을 밝혔다.

권승원 기자 jamie@tokenpost.kr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s://tokenpost.kr/article-6091